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지명유래

공유열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
대덕리 글의 상세내용 : 제목, 부서명, 등록일, 조회, 첨부파일, 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제목 대덕리
팀명 광덕면 등록일 2015-11-30 조회 1794
첨부
 
천안군 원일면의 지역으로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으로 상덕암리, 하덕골리, 석
실리, 이화동, 원이면의 대신원이 병합하여 대신원의 대자와 상하덕의 덕자를 따
서 대덕리라 하고 광덕면에 편입되었다.

산신제 : 숯가말에서 산신제를 지내는데 음력 정월 초사흘 초저녁에 지내고 생기
복덕을 보아 닫는 사람으로 제관, 축관, 주당 3인이 쇠머리 삼색실과와
눈 있는 포, 떡 3되 3홉, 메무수나물, 조라술을 제물로 하며 당일 제관
은 술 담배를 금하고 비린 것을 부락민 전체가 먹지 않는다.
선택된 제관은 목욕재계하고 지내며 각호의 소지를 올리고 제를 지낸 다
음 부락민이 모여 음복한다. 큰 느티나무도 제를 지냈는데 장마로 쓰러
져 지금은 지내지 않는다.

강당골(講堂谷) : 이화동 건너편에 있는 골짜기. 강당이 있었다.

가맛골 : 중골 옆에 있는 골짜기. 그릇가마가 있었다.

점골 : 증골, 점골, 정곡이라고도 하며 숯가말 북쪽에 있는 마을.
옛 그릇점이 있었다.

장사(壯士)물 : 증골에 있는 우물. 증골 사람들이 이 물을 먹으므로 장사가 그치
지 않고 계속 나왔다고 한다.

작은 가마골 : 가마골의 작은 골짜기.

여계수보(麗桂水) : 여계소(沼) (여계연) 숯가말 동쪽에 있는 소.
깊이가 한 길이 넘는데 명종때 쌍령산 안에 살던 큰 도적 안수(安壽)가
잡히게 되어 그의 첩 여계(麗桂)가 이 소에 빠져 죽었다고 한다.

뒷골 : 솔펀덕에 있는 골짜기.

이화동(梨花洞) : 숯가말 옆 골짜기에 있는 마을.

숯가말(德岩) : 대덕리에서 가장 큰 마을. 여계소가 되는데 큰 바위가 있다.

솥번데기 : 증골 위에 있는 펀덕.

성재(城山) : 증골 뒤에 있는 높은 산.

꼭두실 : 곱드실, 석실(石室) 숯가말 뒤 골짜기에 있는 마을. 돌이 있다.

농바위 : 농암. 상투바위 위쪽 냇가에 있는 바위.

대신원(大新院) : 숯가말 동쪽 내(川) 건너 벌판에 있는 마을.
예전에 원집이 있었으며 현재 관공서가 이곳에 있다.

두루봉 : 매봉재 위쪽에 있는 둥근 산.

말무덤 : 작은 가마골 어구에 있는 큰 무덤.

매봉재(죽방재) : 칼바위 뒤에 있는 산.

모과나무골 : 삼밭골 서쪽에 있는 골짜기. 모과나무가 있다.

배넘울골 : 곱도실 서쪽에 있는 골짜기.

버릉지 : 여계수 보 옆에 있는 산. 벼랑이 되어 있다.

불당골 : 증골 서쪽에 있는 골짜기. 불당이 있었다.

사정터(射亭) : 증골 서쪽에 있는 골짜기. 불당이 있었다.

삼밭골 : 뒷골 위쪽에 있는 골짜기.

삼기창(三技槍) : 성재 동남쪽에 있는 산.

상투바위 : 여계수 가운데 있는 바위. 상투처럼 솟아있다.

기죽날 : 삼밭골 위에 있는 골짜기.

궉들 : 여계수 위쪽에 있는 들. 옛 기와와 사기조각이 있다.

족두리바위 : 관대암(冠帶岩). 상투바위 위쪽에 있는 바위.
족도리처럼 생겼다고 한다.

칼바위(劍岩) : 농바위 위에 있는 바위. 칼처럼 생겼다고 한다.

강당터 : 강당골에 있는 강당 터. 류씨가 강당을 짓고 후진을 가르쳤다고 한다.

활칫골 : 들 위에 있는 골짜기. 겨우 하늘만 보인다.

호랑이굴 : 여계수 보 위에 있는 굴. 호랑이가 사는데 1890년에 공산 이씨가 나
무를 하러 이곳에 갔다가 호랑이가 굴 밖에서 자는 것을 보고 큰 바위를
굴려 여계수에 떨어뜨리고 그 동네 사람들과 함께 잡았다고 한다.

함박골 : 가마골 뒤에 있는 골짜기,

평촌 : 하덕암. 평뜸이라고도 하며 숯가말 아래 벌판에 있는 마을.

통미 : 함박골과 가마골 사이에 있는 외딴 산.

태산도골(大山) : 곱도실 밑에 있는 골짜기.

청지목골 : 사정터 위에 있는 골짜기.

찬샘이골 : 강당골 왼쪽에 있는 골짜기. 찬샘이 있다.

쥐엄나무골 : 숯가말 앞에 있는 들. 쥐엄나무가 많았다고 한다.
이 들을 대는 보를 쥐엄나무 보라고 한다.

젯상바위 : 족도리바위 옆에 있는 바위. 제사 상처럼 생겼는데 신랑 신부가 젯상
을 가운데 놓고 마주 서 있는 형국이라한다.

성산 : 석성이 있었는데 부분만 남아 있다.

안장바위 : 안장수가 앉았던 바위. 안방 윗방같이 되어 있다고 한다.

장수발짝 : 장수 발자국 몇 개가 있는데 사람 발자국 같다고 한다.

(전설) : 숯가말에서 망경산이 꼭대기만 보이고 잘안보여 좋지 않다고 한다.
산제당의 정성이 부족하면 화가 미친다고하여 불화가 미치면 주당이 산제
당에 가서 다시 빌고 잘못을 고한다.

장고개 : 숯가말에서 온양장 보러 가는 고개.

귀신들 : 이 들에서 쓰러지면 죽는다고 하여 동네 사람들이 조심을 한다고 하며
쓰러져 죽은 사람도 있다고 한다.

목록

만족도조사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결과는 서비스 개선을 위한 자료로 활용됩니다.

담당부서 :  
총무팀
담당자 :  
김은정
연락처 :  
041-521-4705
최종수정일 :
2021-06-16 15:13